They were Beautiful..

2009년부터 2016년까지 교육했던 제자들의 습작입니다. 제자들이 초안을 만들어오면 제가 교정을 해주었던 그런 아름다운 시간었습니다. 혜진, 인환, 은혜, 지은, 한나, 다정, 중혁, 명환, 효선, 신영, 소영, 정은, 은송, 지현, 시온, 예슬, 세영, 다솜, 정아, 윤혜, 은표 … 너무 많은 이름들.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